편집 2020.09.10 [17:18]
전체기사
사설
김중배칼럼
기획취재
인터뷰
좌담회
독자기고
취재수첩
신제품정보
세미나뉴스
행사
기술정보
포토뉴스
이슈와 화제
화제의 기업
단체뉴스
학계뉴스
전시회뉴스
알립니다
전국뉴스
발행인 초청 인터뷰
기획과 분석
공기업뉴스
공공기관뉴스
국회뉴스
법원뉴스
건설뉴스
건축뉴스
인테리어뉴스
조명디자인
경관업계뉴스
조경업계뉴스
사인업계뉴스
중소기업뉴스
전기업계뉴스
판매촉진정보
인증뉴스
소비자정보
뉴스 인사이드
신간안내
개인보호정책
기사제보
보도자료
지자체들, ‘노후 가로등’을 ‘LED가로등’으로 교체하는 사업 적극 추진
LED조명기구 설치로 도로 밝아지고 ‘안전사고’도 줄어들어
 
한국에너지절약신문
 


▲ ‘2018 프랑크푸르트국제조명전시회’에 출품된 LED가로등.(사진제공=메쎄 프랑크푸르트)     © 한국에너지절약신문

 
그동안 정부기관과 공기업, 공공기관 및 지방자치단체의 공공건물에 설치된 조명기구를 LED로 바꾸는데 집중됐던 LED조명 보급사업이 최근 도로와 옥외조명 쪽으로 확산되고 있다.
 

이런 추세를 잘 보여주는 것이 전국 지방자치단체들이 추진하는 노후 가로등 교체사업들이다. 실제로 전국의 지방자치단체들은 낡은 가로등을 LED가로등으로 바꾸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 중이다.
 

기존의 노후한 가로등을 LED가로등으로 교체하면 조명용 에너지를 대폭 줄일 수가 있다. 이렇게 감소하는 조명용 에너지 비용(전기료)이 적지 않기 때문에 절감되는 전기료로 LED가로등 교체비용을 몇 년 안에 회수할 수가 있다.
 

뿐만 아니라 LED가로등으로 교체한 뒤 보이는 지역주민들의 반응도 좋은 편이다. 지역주민들은 LED가로등을 설치한 뒤 “도로가 훨씬 밝아졌다”는데 만족감을 나타내고 있다. 이처럼 도로가 밝아지면서 도로상 교통사고율도 대폭 감소하고 있다는 점도 지방자치단체들이 노후 가로등을 LED가로등으로 교체하는 사업을 촉진하게 만드는 요인이다.
 

최근에 추진됐거나 추진 예정인 지방자치단체들의 LED가로등 교체사업의 사례들은 다음과 같다.
 

◆광주광역시, 5개 노선 13㎞ 구간 노후가로등 LED 교체
광주광역시는 야간 차량 안전사고 예방과 시민들의 보행환경 개선에 올해 13억원을 투입해 노후가로등을 교체한다.
 

이번 사업 장소는 동구 의재로, 서구 회재로, 남구 화산로, 북구 하서로, 광산구 상무대로·북문대로 등 5개 노선 총 13㎞ 구간에 설치된 지 15년 이상이 지난 노후가로등 600등이다.
 

광주광역시는 5월부터 8월까지 노후가로등을 발광다이오드(LED)로 교체하고 노후점멸기, 기둥 등도 개선할 계획이다. 또 야간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횡단보도에 가로등을 설치하고 기존 설치된 42곳의 1등용을 2등용 가로등으로 교체하는 등 밝기를 개선한다.
 

가로등 규격도 표준화함으로써 LED 모듈만 교체가 가능하도록 해 유지관리비 절감, 전기요금 감축 등 효과도 기대된다.
 

양영식 도로과장은 "노후가로등을 LED 조명으로 바꾸면서 운전자들에게 좀 더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예산을 지속해서 확보해 LED 조명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안동시, 가로등·보안등 내년까지 100% LED 조명으로 바꿔
경북 안동시가 가로등과 보안등을 내년까지 100% 고효율 조명으로 바꾼다.
 

3월 25일 안동시에 따르면 밝고 쾌적한 도로 환경 조성을 위해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가로등과 보안등 2만1188개 가운데 92.6%인 1만9630개를 발광다이오드(LED) 조명으로 교체했다.
 

이에 따라 전력량을 연간 5840MWh 절감하고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연간 2628t 줄이는 효과를 거둔다고 한다.
 

올해에는 도심지 28곳에 LED 가로등을, 읍·면 250곳에 고효율 보안등을 새로 설치한다. 또 옥동 경북대로, 강남동 충효로·강남로, 태화동 육사로, 안동댐 석주로 낡은 가로등 500개를 LED로 교체한다. 2020년에는 나머지 노후 가로등과 터널 안 나트륨등 1058개를 LED로 바꿀 계획이다
 

김성대 공원녹지과장은 "LED 조명은 유지·관리비 절감과 온실가스 저감이란 일거양득 효과를 낸다"며 "전국 처음으로 도로조명 LED 100% 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광주광역시, 자치구 도로조명 정비 사업 40억원 지원
광주광역시는 5개 자치구에 지원하는 도로조명 정비 예산을 지난해보다 25% 늘려 40억원을 지원한다고 3월 7일 밝혔다. 광주광역시는 자치구의 재정 형편을 고려해 도로조명 정비 예산을 해마다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앞두고 가로등과 보안등 중 점등이 원활하지 않은 곳을 정비하고 누전으로 안전사고 위험이 있는 도로조명 시설 전반을 정비할 계획이다.
 

또 도로시설 구조물 조명 중 남구 방림터널의 노후 터널 조명을 발광다이오드(LED) 조명으로 교체해 교통 안전사고 예방에도 힘쓴다.
 

광주광역시는 자치구 도로조명 정비 사업과 함께 구도심 공동화로 빈집이 늘어남에 따라 주택가 골목에 설치된 보안등 1천개를 밝고 환한 조명으로 교체하도록 할 예정이다.
 

양영식 도로과장은 "밝고 안전한 밤거리를 조성하기 위해 지속해서 자치구 지원 사업을 늘리겠다"며 "불 꺼진 가로등과 보안등을 발견하면 즉시 시 도로과(062-613-4740∼3)로 연락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광역시, 무단횡단 사고 위험 1000곳 LED 조명 확대
광주광역시가 올해부터 2022년까지 무단횡단 사고가 잦은 횡단보도 1000곳에 총 50억원을 들여 발광다이오드(LED) 조명을 추가 설치한다.
 

1월 8일 광주광역시에 따르면 지난해 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0억원을 확보하는 등 이번 사업을 추진할 동력을 마련했다.
 

올해는 오는 2월부터 총 15억원을 투입해 300곳의 횡단보도에 교통신호등과 LED 가로등, 도로표지판 등이 하나의 지주로 결합한 '통합 가로시설물'을 설치한다.
 

특히 최근 3년간 무단횡단 사고가 가장 자주 발생한 광산구 사암로 롯데리아 하남점부터 우산월곡시장 등 87곳에 최우선으로 설치한다.
 

통합 가로시설물은 지난해 5월 광주광역시와 자치구, 경찰청, 도시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10개 기관 22명이 참여한 '가로시설물 통합설치 협업팀'이 상호 간 자문과 3차례에 걸친 협업회의를 통해 발굴한 개선책이다. 2022년까지 35억원을 추가해 LED조명 설치 사업을 확대한다.
 

이와 함께 광주광역시는 1월부터 5월까지 22억원을 들여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최로 교통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는 광산구 우산동 선수촌 일대와 남부대 주 경기장, 염주체육관 등 주요 경기장 수송로의 노후 교통시설을 정비한다.
 

박갑수 광주시 교통정책과장은 "횡단보도 밝기 개선으로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하고 도시미관 향상 등 광주만의 특색 있는 수영대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파구, 횡단보도 LED 조명설치 등 '송파안전프로젝트' 시작
서울시 송파구는 횡단보도 LED 집중조명 시범설치를 시작으로 '송파안전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지난해 12월 20일 밝혔다.

'송파안전프로젝트'는 관내 스쿨존 신형 표지판, 학교주변 골목길 보안등, 가로등 및 노후 보도블록 교체, 스쿨존 노후 횡단보도 재도색 등을 포함해 올해 1월부터 본격 시행한다.

이에 앞서 송파구는 송파경찰서와 공동조사를 통해 교통사고가 잦은 횡단보도 29곳을 지정해 야간 조도를 측정하고, 집중조명등이 필요한 어두운 곳 8곳을 우선 시범사업지로 선정했다.

송파구는 이중 5곳인 잠실2동주민센터, 웃말공원, 광평교교차로, 방이삼거리, 구청삼거리 횡단보도에 집중조명시설 시범설치를 완료했다. 이달 중 탄천동로 주변 등 나머지 3곳에도 설치할 예정이다.
 

◆‘LED가로등 교체방법’ 놓고 논란도 있어
이처럼 전국의 지방자치단체들이 노후 가로등을 LED가로등으로 교체하는 사업에 열심이지만 조명업계 일각에서는 “LED가로등을 교체하는 사업의 방식이 합리적인가 하는 것이 더 중요한 문제”라는 의견을 내놓고 있다.
 

이런 의견이 대두되는 이유는 최근에 실시된 지방자치단체나 공기업, 공공기관, 교육청의 LED가로등 발주 내용 중 ‘일괄구매 설치’가 아니라 ‘장기간 렌탈’이라는 새로운 방식을 제시한 사례가 종종 있었기 때문이다.
 

LED가로등을 장기간 렌탈해서 설치하는 방식이란 렌탈업체와 LED가로등 제조업체, LED가로등 유지 및 보수 업체가 콘소시엄을 구성해서 입찰에 참가하는 방법이다.
 

이 방식에 따르면 컨소시엄에 참가한 업체들은 먼저 기존의 노후 가로등을 LED가로등으로 교체해 설치한 뒤 LED가로등 설치로 인해 절감된 전기료를 계약기간 중에 ‘렌탈비용’으로 지급받는다.
 

또한 렌탈 기간이 만료되면 LED가로등은 해당 공기업이나 공공기관, 지방자치단체, 교육청 등 발주기관에 기부체납 형태로 양도한다.
 

그 대신 계약기간 동안에는 고장이 나거나 효율이 저하된 LED가로등은 컨소시엄에서 무상 또는 최소한의 비용만 받고 유지, 보수, 교체, 관리해야 한다.
 

이에 대해 LED가로등 제조업체에서는 “장기간에 걸쳐서 LED가로등 대금을 분할해서 받는데다가 계약기간 중 고장난 LED가로등과 효율이 저하된 LED가로등을 교체해 줘야 하는 부담을 떠안기 때문에 전혀 매력적이지가 않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따라서 조명업계 관계자들 사이에서는 노후한 가로등을 LED가로등으로 교체하는 사업을 촉진하면서도 콘소시엄에 참가하는 LED가로등 업체에게 보다 나은 조건을 제시할 수 있는 ‘제3의 방법’을 모색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김중배 大記者
 
기사입력: 2019/04/25 [18:26]  최종편집: ⓒ 한국에너지절약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기획취재] 한국 조명의 향후 목표는 ‘국민을 위한 조명환경 개선’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9/07/
[기획취재] “조명업체들,‘시장점유율’늘리기 경쟁에 돌입”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8/26/
[기획취재] “조명업체들,‘시장점유율’늘리기 경쟁에 돌입”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8/14/
[기획취재] 2020년 하반기의 세계 조명산업, 어떻게 변화할까?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8/13/
[기획취재] ‘코로나19’ 6개월 만에 ‘한국 조명산업’은 탈진상태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7/24/
[기획취재] ‘코로나19’에서도 ‘성장’하려면 ‘세상에 없던 시장’을 만들어라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6/23/
[기획취재] “‘코로나19 긴급 대출’ 못 받은 ‘조명업체’ 많다”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6/09/
[기획취재] “홈패션 회사 ‘이브자리’는 왜 ‘브랜드파워’를 키울까?”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5/27/
[기획취재] 출범 11주년을 맞는 한국의 LED산업, 그 현실과 미래는?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5/06/
[기획취재] “조명업체들, ‘코로나19 이후’ 몰려올 ‘4대 위기’에 대비 시급”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4/29/
[기획취재] 올해 전국의 ‘공공주택 입주 물량’은 227곳 8만 5479호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4/15/
[기획취재] ‘코로나19’ 타격 입은 조명업체들 … “정부의 신속한 지원 필요”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3/24/
[기획취재] 9월에 개막하는 ‘Light+Building 2020’ 관람 포인트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3/02/
[기획취재] “앞으로 조명업체가 집중할 것은 ‘시장’과 ‘소비자’ ”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2/24/
[기획취재] 올해부터 실내를 식물로 장식하는 ‘플랜테리어’ 유행 예상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2/21/
[기획취재] “이것은 집인가, 오피스인가?”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2/21/
[기획취재] 올해 유통업계에 시설 확장·리모델링 바람 분다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2/21/
[기획취재] “세계의 사무공간 디자인이 바뀌고 있다”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2/21/
[기획취재] “우리나라 주택 수는 1905만 가구 … 아파트가 49.2% 차지”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2/20/
[기획취재] “성공하는 조명 기업들에겐 ‘10가지 습관’이 있다” 한국에너지절약신문 2020/02/11/
뉴스
최근 인기기사
제호 : 한국에너지절약신문ㅣ등록번호 : 서울아00584ㅣ등록연월일 : 2008년 5월 27일ㅣ창간일 : 2009년 2월 2일ㅣ발행일 : 매주 월요일ㅣ발행인, 편집인 : 김중배ㅣ발행소 : 조인미디어그룹ㅣ주소 :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50길 14 다리빌딩 3층ㅣ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08-서울용산-0292호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변창수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배ㅣ공정거래위원회 고시 제2000-1호에 따른 사업자 등록번호 안내 : 114-03-70752ㅣ대표전화 : 02-792-7080ㅣ팩스 : 02-792-7087ㅣE-mail : joinnews@daum.netㅣCopyright ⓒ 2019 : 조인미디어그룹, 한국에너지절약신문ㅣAll rights reserved.ㅣContact joinnews@daum.net for more information.